컴백!!!!!
최다은 , 9반 , 2011-08-14 , 1566 hit , 0 vote , 0 scrap
http://oldschool.jbch.org/numz/club/club.php?clid=youngjin&bno=4420

미국을 갔따옴!

여기 다시 컴백할때는 울 카페글 마니 늘었을까.. 하다가!!

아아아..ㅠㅠ

아주 조금 실망을 했다..ㅠㅠㅠ

그래두 뭐, 더 마니 올리믄 되것지!

날 위하여 기도 해 준 분들!

넘넘 꼬마어여~~~^△^

미국 갔다 미국의 교회를 들렸는데..

꼭 젠틀멘,레이디 복을 입어야 하는게 불편했어요

우리 교회생각 마니했는데.........

내가 갔던 미국도 교회 애들만 모여 가는거여서 좋았어요~^^

 

근데 마음에 걸린점이 하나 있었어요.

저와 호텔에 머물때

같은방에 여자 전도사님, 그리고 저, (문제의 애)임셈이 가 같이 머물었 거든요~~

근데, 셈이에게 전도를 하고싶어도, 그앤 너무나도 세상적인 애 였어요.

계네 아버지, 어머니는 항상 그 애를 위해 기도하신데두

계는 그런거 무시한다고 마치 자랑이라도 하듯 말하구..

이성에게 푹~~ 빠져서 말씀이 들어갈 틈 조차 없었어요

항상 전 그앨 위해 기도를 했어요.

 

근데 역시 오늘 배웠던 말씀(순종)처럼

그 기도의 응답을 전 받았어요.

그땐 제가 침대에 앉아 성경 요한계시록을 읽고 있었어요.

그런데 셈이가 갑자기 제가 성경을 읽는것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어요.

그래서 제가 한번 가르쳐줄까.. 하는 생각으로

요한계시록에 써있는 7년환난, 마지막 날,

그리고 죄와 지옥에 대해 자세~히 가르쳐 줬어요.(나남귀선생님 말씀 써먹었어요 선생님 감사요)

그랬더니 셈이는 진심으로 지옥에 대해 두려워하고, 더 관심을 가졌어요.

전 기회라 생각하고 열심히 새벽 4시동안 셈이를 전도했지요.

그리고, 다시 공항으로 돌아가는 길에

샘이가 많이 변했더군요...

 

하나님!

앞으로도 기도 많이 하겠습니다.

세상속에서 악한 무리들로부터

부디 셈이를 건져주세요...


트랙백주소:  http://oldschool.jbch.org/numz/trback.php?bno=4420&clid=youngjin
Date 2011-08-15 20:37:50  
안녕??^^
오랜만이다.. 다은아~~~
잘 갔다왔구나... 내가 항상 느끼는 건데, 너는 앞으로 정말 하나님께 쓰임 받을 것 같아~
미국에 가서 전도도 하고~~ 내가 셈이를 위해서 기도해 줄게!!
Date 2011-08-16 20:28:37  
너무 고마워!
서경아~~ 너도 분명 하나님께서 크게 쓰임받을꺼야~
정말 든든하구.. 힘도 되!!!><
항~~상 넘넘 고마워ㅠωㅠ(훌쩍)
Date 2011-08-16 17:54:15  
오우 최다은 교회당에서 인사를 했어야 했는데 못하고 여기서 하는구나.
반갑다. 정말 반가워.
네 말대로 우리 친구들이 그간 이 카페를 너무 소홀히 대해서 많이 썰렁하구나.ㅠㅠ
앞으로 너의 활약을 기대하마.
그리고 미국 연수후기 잘 봤다.
그곳에서 친구를 전도했다니 참으로 이쁘다^^
셈이와 지속적으로 연락해서 말씀을 꼭 들어보게 하면 좋겠다.
다은이의 간절한 기도와 서경이의 합심기도...
그리고 이 글을 보시는 많은 분들이 기도를 하실테니
조만간 기쁜 소식이 들리길 기대할게.
우리 모두 간절히 기도하자.
임마누엘~~
Date 2011-08-16 20:29:24  
오~
임마누엘!!
최기숙 선생님도 정말 감사드려요!!!!!!!!ㅠωㅠ